Projects

Seoul Kaleidoscope, 2020

 서울역과 서울로7017의 연결점에 있는 폐쇄램프를 활용하여 도시에서 경험하는 일상의 혼재된 풍경과는 다르게 램프를 통해 오르내리며 변화하는 하늘과 이동하는 사람들의 시선이 서로 교차하며 발생하는 새로운 공간적 시퀀스를 경험을 할 수 있는 장소를 제안한다. 램프의 벽면을 따라 설치되는 스테인리스 스틸 미러는 하늘과 빛을 투영하여 램프 내부로 끌어들인다.
기존의 램프에 있는 창에는 스테인리스 스틸 미러를 약 30%의 면적만 설치하도록 해서 실내로 빛을 끌어들이며 실내에서 보이는 면은 양면이 반사되도록 하여 내부에서도 다채로운 같은 공간감을 느낄 수 있도록 한다.
램프의 내벽은 정비 후 상설 전시공간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중앙부의 보이드에는 조형물을 설치하거나 미디어 아트전시를 할 수 있도록 활용한다. 지상층에 있는 낡은 설비와 창고는 그레이팅으로 차폐하도록 하며 그레이팅은 불투명 아크릴 재료를 활용해 스테인리스 스틸 미러를 통해 반사된 빛이 실내로 은은하게 퍼질 수 있도록 한다.


 Using the closed lamp at the connection between Seoul Station and Seoul 7017, unlike the daily mixed scenery experienced in the city, it proposes a place where you can experience a new spatial sequence that occurs when the changing sky and people's eyes cross each other. Stainless steel mirrors installed along the wall of the lamp project the sky and light and attract them into the lamp.
Only about 30% of the stainless steel mirror is installed in the windows of the existing lamp to attract light into the room, and both sides of the interior are reflected, so that you can feel a variety of spaces inside.
The inner wall of the lamp can be used as a permanent exhibition space after maintenance, and sculptures can be installed in the central void or media art exhibitions can be used. Old facilities and warehouses on the ground floor are shielded with grating, and grating uses opaque acrylic materials to allow light reflected through stainless steel mirrors to spread subtly indoors.